장애인 복지뉴스

  • 홈으로
  • 공감해요
  • 장애인 복지뉴스
인쇄하기 퍼가기
 

김진철 서울시의원, “장애인들은 의사소통이 어렵기 때문에 몸으로 저항하는 것!”

등록일 05/16 19시23분 조회 639 작성자 관리자
장애인 복지뉴스
▲ 한국뇌병변장애인인권협회가 주최한 ‘서울특별시 의사소통권리 지원센터 설치 촉구 기자회견에 참석한 김진철 서울시의원

[업코리아=김시온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김진철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15일(월) 한국뇌병변장애인인권협회가 서울시청 정문에서 개최한 ‘서울특별시 의사소통권리 지원센터 설치 촉구 기자회견 [시장님 이제는 우리도 말하고 싶어요]에 참석하여 “장애인의 의사소통에 대한 권리는 인간의 기본권이며 이에 대한 서울시의 지원이 시급한 실정이다. 그런데, 서울시가 장애인들과 의사소통을 하지 않으려고 하기 때문에 몸으로 저항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지난 4월 5일 김진철의원은 동료의원 20여명과 함께 「서울특별시 의사소통권리 지원센터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을 발의하였다. 조례안의 주요내용은 장애인의 복지와 사회참여 및 의사소통권리의 증진을 위하여 의사소통권리 지원센터를 설치하고 보완대체 의사소통에 대한 교육 및 체험프로그램의 운영, 개인별 맞춤 중재와 정보제공, 장애인 의사소통 활성화를 위한 전문인력 양성 등 이다.

김진철 서울시의원은 인사말에서 “서울시가 2013년에 수립한 [서울시 장애인권리증진계획]에 따르면 2014년부터 서울시 5개 권역에 의사소통권리지원센터를 만들겠다고 했지만, 3년이 지난 지금도 예산 탓과 의사소통권리지원센터 설립의 근거가 없다며 구체적인 계획을 마련하지 않고 있습니다.”고 지적하면서,

“의사소통 지원기기는 장애유형 및 생애주기별, 건강상태에 따라 맞춤서비스가 필요한데, 서울시 의사소통권리 지원사업은 대부분 공모사업 형태로 장애유형에 상관없이 인원수에 따라 금액을 지원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러한 사업비성격의 예산은 사업수행인력 지원의 부재와 사업의 전문성 약화를 초래할 뿐입니다. 서울시 의사소통권리 지원사업은 지난 2016년 10월 5일 세계 뇌병변장애인의날 기념 권리증언 대회에서 박원순 시장이 직접 약속한 사업이므로 박원순 시장이 하루빨리 약속을 지키시기를 촉구합니다. 뇌병변장애인도 박원순 시장과 의사소통하며 인간답게 살고 싶습니다.”라고 말했다.

김진철 서울시의원은 “이번 6월 서울특별시의회 정례회에서 의사소통권리 지원센터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의 본회의 통과를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인권위 "장애인 버스탑승 때 안전조치 소홀하...
다음글 뇌병변장애인인권협회, ‘2017 지역인권교육’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782 [KNN라디오] 이바구스튜디오 훅들어간뉴스 관리자 2020/03/25
1781 [부산일보] 유튜버로 변신한 복지사, 장애인... 관리자 2020/03/23
1780 [부산MBC] 뉴스투데이 아침뉴스읽기 관리자 2020/03/23
1779 [국제신문] 오거돈 시장 "대구에 병상 지원".... 관리자 2020/03/03
1778 휠체어 이용자도 고속버스 장거리 여행 가능... 관리자 2019/10/30
1777 17일 서울숲 야외무대 뇌성마비인 축제한마당... 관리자 2019/10/18
1776 [제3회 051 영화제 시상식] 일반부 ‘새치기’·... 관리자 2019/09/11
1775 장애·비장애인 함께 즐긴 "제3회 부산뇌병변... 관리자 2019/08/06
1774 부산뇌병변복지관, 부산교통공사와 '도시철도... 관리자 2019/06/19
1773 부산발달센터·부산장애인복지관협회 업무협약... 관리자 2019/06/19
1772 장애인을 위한 보험 안내 관리자 2019/02/15
1771 부산시, 올해 ‘저상버스 예약 시스템’ 서비스 관리자 2019/01/03
1770 “장애인 카페 등 사회활동으로 장애 인식개선... 운영지원팀 2018/04/11
1769 세정나눔재단 사회복지사 대상 시상 운영지원팀 2018/03/30
1768 기울어진 사랑 상처로 남아…자녀들 똑같이 보... 관리자 2018/03/07
1767 편견에 고립 택한 '장애인 가족' 이제 손 잡아요 관리자 2018/02/26
1766 뇌병변 장애인, 공무원 불합격 취소소송에서 ... 관리자 2017/06/22
1765 ‘권리’를 지원하는 ‘의사소통권리지원센터’ 관리자 2017/06/01
1764 인권위 "장애인 버스탑승 때 안전조치 소홀하... 관리자 2017/05/29
김진철 서울시의원, “장애인들은 의사소통이 ... 관리자 2017/05/16

쓰기

이전 페이지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다음 페이지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